자동차 직물 시트 청소, 상상 초월하는 미세 먼지에 경악

새로 산 차량용 진공청소기

1주일 전, 차량용 진공 청소기를 한 대 구입했습니다.

 

사려고 마음먹고 있던 물건인데 마침 오픈마켓에서 얼마간 할인 판매를 하길래 망설임없이 질렀는데요, 더스트 버스터라는 이름에서 센스가 느껴집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고스트버스터? 더스트버스터!

 

진공 청소기 내용물입니다.

블랙&데커나 SKIL의 제품은 나름 가격대가 저렴하면서도 품질도 괜찮아 믿고 사는 편인데요, 이번에 구매한 제품 역시 꽤 괜찮은 느낌입니다.

차량용 진공청소기에는 주름관이 달려있어야 쓰기 편하다는 걸 경험으로 알고 있었기에 값이 좀 더 비싸지만 주름관이 있는 제품을 선택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진공 청소기 필터는 부직포 재질입니다.

부직포만 따로 교체할 수 있는 형태면 좋겠는데, 아쉽게도 연질 플라스틱에 고정되어 함께 교체해야 합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햇볕이 좋은 일요일, 자동차 실내 청소를 시작하다

청소기가 도착한 후 며칠동안은 날씨가 좋지 않아 새로 산 진공청소기를 써먹을 기회가 없었는데(근질근질), 지난 일요일은 해가 쨍쨍하여 미뤄뒀던 청소를 하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일단 내부 청소를 할 때 먼지가 많이 날 것이라 짐작하고 지하주차장에 넣어뒀던 차를 지상으로 옮겼는데요, 잠시 후 아이고 소리가 나올 정도로 먼지/ 땡볕과 사투를 벌이게 될 줄은 이때만해도 알지 못하고 있었습니다ㅠㅠ

 

가끔 자동 세차, 혹은 셀프 세차장의 진공 청소기로 바닥을 청소하곤 하지만, 귀차니즘탓에 한 두번 청소를 안하고 넘겼더니 자동차 매트와 틈새가 꽤 지저분합니다.

눈으로 볼때는 저정도는 아닌데, 사진을 찍어 놓으니 더 지저분해보이는군요.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청소를 위해 구석구석 살펴보니 지저분한 곳이 꽤 많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일단 자동차 매트를 걷어내고 눈에 띄는 것 부터 청소를 시작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바닥 청소를 어느정도 끝내고 시트 청소를 시작했습니다. 보다시피 제 차는 가죽시트가 아닌 직물 시트인데요, 눈으로 볼때는 상태가 양호해 보였지만 청소기 솔을 한 방향으로 쓱쓱 문지르자 직물 시트에 결이 드러나며 먼지가 나오기 시작합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바닥청소보다 시트청소가 먼저 해야하는 작업임을 잠시 후 알게 되었다

 

동물 털을 빗기듯 시트를 밀어대자 청소기 솔에 덩어리 먼지들이 꼬이기 시작합니다.

그런데, 뭉쳐나오는 먼지의 양이 생각보다 만만치 않습니다.

뭔가 특단의 조치가 필요할 것 같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집에서 가져온 옷걸이를 이용해[각주:1] 시트를 두드리자, 시트에서 잔 모래알갱이 같은 것들이 슉슉 튀어나와 시트의 주름진 곳에 모이기 시작합니다.

사진에 표시한 부분의 모래 알갱이들은 분명 옷걸이로 두드리기 전에는 보이지 않던 것들이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차 문 4개를 모두 열어놓고 옷걸이로 시트를 두드려대자 엄청난 양의 먼지가 뿜어져 나옵니다.

오른쪽의 뿌연 먼지, 사진으로는 크게 눈에 띄지 않지만 실제로는 연기라도 나는 것 처럼 뽀얀 상태입니다.

이 사진의 셔터 속도는 1/180초 임에도 옷걸이에 잔상이 남았는데요, 쏟아져나오는 먼지에 대한 경악과 분노가 극에 달한 시간이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1/180초를 넘어서는 분노의 직물시트 타작 *,.*;;

 

두드려도 두드려도 계속 쏟아지는 시트의 먼지와 작은 모래 알갱이, 땡볕 아래서 한 시간 가량 운전석, 조수석, 뒷좌석의 시트를 두드리다보니 몸은 땀범벅이 되었습니다.

계속 두드리다가는 일사병에 쓰러질 것 같아 눈에 띄는 모래 알갱이들만 급 수습하고 일단 후퇴하기로 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자동차 직물 시트에 박힌 경악스런 미세 먼지, 눈으로 확인

일단 집으로 들어와 찬물로 샤워를 하고, 더러운 자동차 매트도 박박 문질러 세탁을 했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찬물로 샤워 후 기운을 차리고 청소기를 들여다 보니, 모인 먼지가 심상치 않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뚜껑을 열자 나온 머리카락과 먼지 덩어리는 가히 경악스러운 수준입니다. 내 차 실내가 이정도로 더러울 것이라곤 감히 상상도 못했습니다.

출고된지 10년, 2002년식 차량이라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그 양이 너무 많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하지만 더 큰 문제가 있었습니다.

부직포 필터를 덮고 있던 플라스틱 캡의 상태도 심상치 않아 보입니다. 플라스틱 캡을 열자...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말그대로 미세 먼지가 이불솜처럼 덕지덕지 붙어 있습니다.

바닥 매트에 깔려 있던 모래나 잔돌은 그냥 바닥에만 떨어져 있으니 그나마 양반인데, 필터에 낀 먼지는 살짝 건드려도 풀풀 날아다닐 정도로 미세합니다.

이런 미세 먼지가 매트에 속속들이 박혀있는 줄도 모르고, 에어컨 필터만 바꾸면서 실내 공기를 깨끗하게 관리한다고 자부했던게 정말 어리석게 느껴졌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공포와 경악의 미세 먼지

다음 날 다시 자동차 직물 시트 청소!

다음 날, 빨래 건조대에 널어두었던 바닥 매트를 들고 차로 갔습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하지만 매트를 깔기 전, 어제 같이 옷걸이로 시트를 또 한번 두들겼습니다.

청소가 끝난 후 확인한 필터에는 또 다시 미세 먼지가 이불솜을 이루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어제보다는 양이 적어졌고, 난리법석을 두 번한 한 만큼의 먼지는 줄어든 게 분명한 사실이라 일단 만족하고, 틈나는 대로 자주 옷걸이를 이용한 직물 시트 타작을 해야겠다고 다짐을 합니다.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여전하지만 확연히 줄어든 미세 먼지

 

어쨌든 또 한 번의 전쟁이 끝나고 바닥에 깨끗한 매트를 깔자 훨씬 좋아 보이는군요.

직물시트 진공청소기 자동차 미세먼지 먼지 dustbuster 가죽시트 먼지 자동차

오랫만의 자동차 실내 청소, 이렇게!

이번 실내 청소의 일등 공신이라면 차량용 청소기와 옷걸이일 것입니다.

하지만 차량용 진공청소기로 실내 청소에 도전해보니, 결코 만만치 않은 일이란 것을 절실히 느꼈습니다.

직물 시트 차량의 실내 청소가 처음이거나 연중 행사인 경우라면 저와 같이 시행착오를 겪지 말고 다음과 같이 할 것을 권합니다.

  • 강력한 업소용 진공청소기가 갖춰진 셀프 세차장이나 자동 세차장으로 가서
  • 2인 1조를 이루어 한 사람은 직물 시트를 두드려 먼지를 빼내고 다른 한 사람은 진공 청소기로 빨아들인다.
  • 어차피 시트의 먼지를 털면 바닥으로 떨어지므로 바닥 매트를 미리 빼지 말고, 시트 청소가 끝난 뒤 매트의 먼지를 털어낸다.

직물 시트는 가죽 시트에 비해 여름에 덜 뜨겁고 겨울에 덜 차가운데다 착좌감이 좋습니다.

하지만 직물 시트가 품은 미세 먼지를 직접 보니 시트에 가죽이나 레자를 뒤집어 씌우는 걸 심각하게 고민하게 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트속에 들어있던 먼지를 한꺼풀 벗겨낸 느낌이라 몸은 힘들지만 기분은 상쾌해지는군요.

 

어쨌든 직물 시트 사용자는 좀 더 부지런을 떨어 자주 시트 청소를 해야 한다는, 매우 당연하지만 새로운 교훈을 얻었습니다.

특히 어린이가 있는 집의 자동차 시트가 직물이라면, 더 부지런히 청소를 해야겠죠?

 

  1. 스테인레스 자, 빨래 방망이 등을 이용해도 좋다 [본문으로]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8) :: 댓글 입력은 녹색 댓글버튼 클릭 후 공개글로 달아주세요. 특별한 이유없는 비밀 댓글에는 답변하지 않습니다

  • 누룽지
    2012.08.28 08:11

    아반떼 xd 05년식 유저 입니다 항상 늘 꼼꼼하고 유용한 포스팅 잘보고 있습니다
    제겐 정말 피와 살이되는 포스팅 이랍니다 ㅜㅜ 덕분에 많은걸 배우네요 감사드립니다
    늘 좋은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
    또한 오늘 태풍이 온다던데 피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 2012.08.28 08:53 신고

      제 포스팅들이 도움된다고 하시니 보람을 느낍니다^^
      자주 찾아주시고, 비 피해없는 하루 되시길 빕니다^^

  • 2012.08.28 08:32 신고

    뜨헉.. 미세 먼지가 상상 초월이네요..
    저두 시트 청소 좀 해야겠네요^^
    오랜만에 하는 청소인데 팁 알려주셔서 넘 감사드려요ㅎㅎ

    • 2012.08.28 08:54 신고

      각오는 했지만 이정도일줄은 상상하지 못했습니다.
      청소는 남자분과 함께 하세요. 무척 힘이 많이 드는 작업입니다ㅠㅠ

  • 2012.08.28 09:09 신고

    킁; 먼지가 장난이 아니네요;;
    어쩔..? 그동안 저걸 다 마시고 있었...ㅜㅜㅋㅋㅋㅋ

    • 2012.08.28 09:11 신고

      에어컨 필터 갈고선 내 차 공기 깨끗하다고 좋아했던게 얼마나 어리석은 짓이었는지...ㅠㅠ

    • 2012.08.28 09:20 신고

      쾌적하게 먼지를 마시셨군요(?) ㅋㅋㅋㅋㅋㅋㅋㅋ

    • 2012.08.28 09:34 신고

      바깥쪽 먼지는 막은 대신 안쪽 먼지만 계속 마셔댔다는 ㅠㅠ

  • 2012.08.28 09:59 신고

    아...흑.. 우리가 저런 상태에서 자동차를 타고
    다녔던 거네요??ㅡ.ㅡ 왕반성^^;

    • 2012.08.28 10:27 신고

      나름 깨끗해보이던 직물 시트에 제대로 한 방 맞은 기분이예요 @,.@;;

  • 2012.08.28 15:14 신고

    차라리 모르고 넘어가는 게 정신건강에 더 좋을 수 있어요.
    먼지들이 '넌 너무 많은 것을 알고 있어'라며 총부리를 겨눌지도;;;;

    그림문자 번거로워요. 히잉~

    • 2012.08.28 15:19 신고

      모르는게 정신건강에는 좋겠지만 계속 모르고 있었더라면 몸이 상했을 것 같아요. 그만큼 먼지 양이 엄청났다는...

      그런데, 그림문자 외국 IP, 로그인 안한 사람만 치게 설정해놨는데, GM님보러 치라고 나오던가요? GM님 외국에 계신건 아닌지???

    • 2012.08.28 15:21 신고

      헐~!
      내가 월면기지에서 글을 쓰고 잇다는 것이 들통났다!!!
      다음엔 프록시라도 써야겠어여. 쿨쿨쿨...

    • 2012.08.28 17:20 신고

      지구침공을 준비중이셨군요...흠...(__)y~~~

  • 코튼캔디
    2012.08.28 16:41

    저번에 질문하나 남기고 갔던.. ㅎ 오늘도 좋은정보 얻고 갑니다. ^^ 저도 차량용 청소기 한대 구매해야하나 하고 있었는데..^^
    태풍이 심해요.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

    • 2012.08.28 17:15 신고

      포스팅의 차량용 청소기, 기대보다는 흡입력이 살짝 약하지만 쓸만한 제품입니다. 저같이 대청소를 하기에는 힘에 부치지만 자주자주 쓸 용도로는 썩 괜찮은 것 같네요.

      돌풍이 무섭게 부는 오후입니다. 피해없으셨으면 좋겠습니다^^

  • 2012.08.29 15:29 신고

    에~ 오늘은 불확실한 근거에 기초한 불확실한 이바구를 좀 해야 겠군요. ㅋㅋㅋㅋㅋ

    먼지를 따지자면 가죽시트보단 직물시트가 더 좋습니다.
    왜냐하면 직물시트는 먼지를 품으니깐요. 만약 가죽시트라면 품지를 못하니 차 안에서 떠돌게 되잖아요.
    그러니 직물시트가 먼지를 품는게 오히려 더 좋은겁니다.

    대신 본문에서 하신것처럼 자주 청소를 해줘야 하지만요.

    그러니 가죽시트로 바꿀까...괜히 고민하지 마세요. ㅎㅎㅎㅎ

    매트도...관리측면에선 좀 귀찮지만 카페트처럼 된것이 낫습니다. 역시 이유는 먼지를 품으니깐요.

    • 2012.08.31 08:00 신고

      엄...문제는, 직물 시트는 먼지가 있는지 잘 모르고 지내기 쉽다는 것이고, 가죽시트의 장점은 먼지가 눈에 띄어 걸레로 닦아주면 쉽게 제거할 수 있다는 것 정도가 될텐데요.

      어쨌거나 시트 커버 바꾸려는 생각은 접었습니다. 그냥 자주 청소해주기로 맘 먹었어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