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 심은데 콩 날까? 커피 콩 심다!

나도 커피나무를 기르고 싶다!

생두를 로스팅하고 갈아서 커피를 내려먹는데 취미를 붙이다보니, 문득 커피 나무를 길러보면 좋겠다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기르기 까다롭다는 말부터 들은데다, 커피 콩을 시중에서 구하기도 쉽지 않았는데, 우연한 기회에 파치먼트 몇 알을 구하게 되어 커피 콩을 심어보았습니다.

 

커피콩 심기 1) 커피 껍질 벗기고 불리기

얻어온 커피 콩(파치먼트)입니다

좀 딱딱한 껍질 속에 들어가 있네요.

처음에는 이게 껍질인줄 모르고 있다가 쿡 눌려 껍질이 깨진 것 보고 깜짝 놀라기도 했습니다.

파치먼트파치먼트

 

구글링을 해보니 파치먼트를 심기 전에 딱딱한 껍질을 까라고 되어 있더군요.

딱딱한 껍질을 까면 나오는 얇은 껍질(실버 스킨)도 벗기라고 되어 있어 손톱으로 슬슬 벗겼습니다.

딱딱한 껍질을 벗긴 파치먼트딱딱한 껍질을 벗긴 파치먼트

 

물에 하루이틀 불리는게 좋다고 하여, 물에다 풍덩 담궜습니다.

벗기다 만 실버스킨에 공기가 차 있어서 물에 동동 뜨는 넘도 있었습니다.

하루이틀 물에 불린다하루이틀 물에 불린다

 

하루 반정도 불리고 나니, 하얗게 불어난게 보이더군요.

물에 불린 파치먼트물에 불린 파치먼트

 

남아 있던 실버 스킨을 마저 벗겨냈습니다.

실버스킨을 완전히 제거실버스킨을 완전히 제거

커피콩 심기 2) 페트병 화분에 심기

커피 콩 여섯알을 심을만한 화분이 마땅치 않아 아파트 재활용에서 500ml 페트병을 몇 개 주워왔습니다.

먼저 페트병 중간을 칼로 자르고, 바닥은 물이 빠질 수 있도록 손드릴로 구멍을 숭숭 뚫어주었습니다.

페트병에 구멍을 뚫는게, 게다가 여러 개 만들어야하는게 생각처럼 쉽지 않더군요.

페트병에 구멍 뚫기페트병에 구멍 뚫기

 

흙을 담고 물을 축축하게 적신 후, 커피 콩을 얹었습니다.

윗 흙은 살짝만 덮으라해서 조심조심 살살 덮어주었네요.

페트병에 뚫은 구멍이 너무 작아 물이 잘 안빠지면 어쩌나 싶었는데, 생각보다 물빠짐이 훨씬 좋았습니다.

커피 콩을 올리고 흙을 살짝커피 콩을 올리고 흙을 살짝

 

마지막 커피 콩은 하얀 미니 화분에다가 심었습니다.

커피 콩을 올리고 흙을 살짝커피 콩을 올리고 흙을 살짝

 

이렇게 커피 콩 여섯 개를 다 심었고

여섯 개의 커피 콩 심기 완료여섯 개의 커피 콩 심기 완료

 

페트병 화분 다섯 개는 베란다를 딩굴고 있던 화분에 넣어주니 보기가 좋네요 ㅎㅎ

화분에 가지런히화분에 가지런히

커피콩 심기 3) 기다리자

커피는 15~25도, 직사광선을 피하고, 통풍이 잘되는, 춥지도 덥지도 않은데서 잘 자란다고 합니다. 흙이 마르지 않도록 2~3일에 한 번씩 물을 주라고도 되어 있네요.

 

커피 콩은 싹이 나는데만 1~2달이 걸린다고 합니다.

물에 잘 불렸고, 커피 콩 안쪽으로 희끄무리한게 보이는 걸 보니 금방이라도 싹이 날 것 같은데, 생각보다 꽤 오래 걸립니다.

 

이제 기다리는 것만 남았습니다. 그래도 맘 속의 커피나무는 벌써 이만큼 컸습니다 ㅎㅎ

마음은 벌써 커피밭마음은 벌써 커피밭

커피콩 심기 4) 아이고, 저런...어떡 하나요...

커피 콩을 다 심고 나서, 포스팅을 작성이 끝나갈 무렵, 커피 커퍼의 웹사이트에서 뜻 밖의 문장을 보았습니다.

Q: 딱딱한 껍질을 제거하고 심었어요.

A: 아이고, 저런... 어떡 하나요...

아이고, 저런...어떡 하나요...

아이고, 저런...어떡 하나요...아이고, 저런...어떡 하나요...아이고, 저런...어떡 하나요...

 

껍질을 벗기기 전 구글링 했을 때는 분명 파치먼트의 딱딱한 껍질은 벗겨줘야하며, 그 속의 실버 스킨까지 깨끗이 벗겨야 한다는 몇몇 포스팅을 똑똑히 읽고 시작했는데ㅠㅠ

이제 여기저기 찾아봐도 그냥 딱딱한 껍질째 물에 불린 후 심어야 한다는 얘기가 대세입니다.

 

더구나 커피 나무를 전문으로 재배하는 곳에서 저렇게 얘기하는 걸 보면, 껍질을 까서 심은 것은 치명적인 실수인 듯 합니다ㅠㅠ

 

그러나! 소신에게는 아직 12척의 배가 있습니다  아직 2알의 파치먼트가 남아 있습니다. 다시 마음을 비우고 이 넘들을 잘 불려서 심어봐야겠네요.

 

물론, 껍질을 벗기고 심은 놈들도 잘 지켜보려고 합니다. 만에 하나, 싹을 잘 틔울지도 모른다는 기대를 가지고 말이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7) :: 댓글 입력은 녹색 댓글버튼 클릭 후 공개글로 달아주세요. 특별한 이유없는 비밀 댓글에는 답변하지 않습니다

  • 2012.06.14 09:13 신고

    커피콩은 어떻게 또 얻으셨내요~^^

    그런데 그렇게 쉽게 자라는건가요? 한해에 수입하는 커피가 어마어마 하다던데
    그렇게 쉽게 재배가 가능하다면....컴터맨님 부자되시는거 아닌가요^^

    대박 대박~~!!

    그리고 다음추천위젯 안보이는거 알려주셔서 수정했습니다. 제가 크롬설치하고 보니 괜찮은거 같긴한데
    만약 아직도 안보이시면 알려주세요~^^
    감사했습니다.~

    • 2012.06.14 09:16 신고

      요즘 다이소 같은데서 커피콩 몇알하고 싹 틔울수 있는 작은 화분도 판다던데, 저는 다이소를 영 안좋아라해서, 아는 사람에게 부탁해서 얻었어요 ㅎㅎ

      그런데, 키우는거는 그리 만만치 않다고 하더라고요. 싹이나 잘 텄으면 하는 바램으로 쳐다보고 있습니다^^

  • 2012.06.14 09:56 신고

    신기할 따름입니다.
    커피나무를 키운다~~나중에 나두 해봐야지 ㅋㅋ
    잘보고 갑니다^^

    • 2012.06.14 10:05 신고

      다른 화초 키우는 것과 크게 다를 것은 없는 것 같아요. 보기 드물고, 좀 늦게 큰다는거 외에는^^;;

  • 2012.06.14 12:30 신고

    다음 포스트가 벌써 궁금해 지고 있습니다.
    커피콩 잘 자라주면 좋겠는데요. ^^

    • 2012.06.14 12:43 신고

      싹이 올라오는데만 한두달이 걸린다고 하네요.
      쳐다보고 있는다고 빨리 자라는것도 아닌데, 자꾸 쳐다보게 되는군요^^

  • 2012.06.14 14:26 신고

    오호.. 신기해요 ㅎ
    저도 키워보고 싶어요 ㅎ

    • 2012.06.14 14:43 신고

      싹이 잘 나야할텐데...껍질을 죄다 벗긴채 심어놔서, 걱정이 크네요^^;;

  • 2012.06.26 11:10 신고

    아....배꼽잡고 웃었네요ㅎㅎㅎㅎㅎㅎㅎ
    컴터맨님께 죄송하지만...글쓰시는 솜씨가..예사롭지 않은데요?^^
    아이고 저런 어떡..하나요~3단콤보에서 ~~빵!!!!터졌습니다..ㅎㅎㅎㅎㅎㅎ
    정말 요근래 최고로 많이 웃었어용^^
    저도 급한 성격이라 허브류는 잘 못키우구요, 커피콩은
    심어본 적은 없고 아는 언니가 키우는 거 봤는데...속이 터지더라구요~^^;;
    지금은 얼매나 컸는지.궁금~~~!!

    • 2012.06.26 11:28 신고

      열심히 심고나서 뿌듯해하다가 저 문구 보았을때, 실제로는 10단 콤보쯤 먹은 느낌이었습니다ㅠㅠ

      그래도 기왕 심은거 지켜보고는 있는데, 이제 2주가 다되어가는데도 소식이 없네요. 한두달이라고 하니 좀 더 기다려봐야겠습니다.

  • 2019.05.18 20:27

    그 때 커피밭을 바라며 심었던 커피콩인데 7년이 지난 지금 진짜 커피나무에서 커피열매를 수확하고 있네요...

    • 2019.05.20 18:07 신고

      예전 집은 하루종일 볕이 들어 꽃도 잘피고 열매도 자주 맺었는데 이 집에서는 일단 현상유지만이라도 해야지 싶습니다

  • 2020.07.20 14:50 신고

    커피묘목을 구매하여 약 2년정도 키우고 있는 사람입니다^^
    글을 보다보니 저도 커피콩 상태에서부터 다시한번
    키워보고 싶은 마음에 질문좀 드립니다.
    혹시 발아시킬수 있는 콩은 특별한 자연상태의 그대로의 콩이어야 할까요?
    다이소같은데서도 커피콩 심기 같은건 보질 못한 것 같은데
    아는 지인이 카페에서 로스팅을 직접하고있는데
    혹시 로스팅 하기전의 생두를 얻으면 발아가 되는건지 해서 여쭤봅니다^^
    아니면 혹시 해외 정보같은건 주로 어떤 경로로 찾아보셨는지요?

    • 2020.07.20 17:59 신고

      안녕하세요.

      자연발아 가능한 커피콩의 경우 파치먼트(단단한 겉껍질)을 벗기지 않은 상태의 것들이 발아 확률이 높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시중에서 로스팅용으로 판매되는 '생두'의 경우 파치먼트를 벗기고 건조 과정을 거친 데다, 유통과정 비교적 오랜 시간이 지난 터라, 발아 가능성이 거의 없지 않을까 싶습니다.

      인터넷에서 '커피 씨앗'과 같은 키워드로 검색하면 씨앗을 판매하는 업체들이 있으니 구매하시거나, 간혹 커피나무 동호회(네이버 까페)등에서 씨앗을 나눔하는 경우가 있으니 살펴보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제가 찾는 정보들은 대부분 구글 검색을 통해 얻고 있습니다.

      커피나무를 키울 초창기에는 네이버 등의 국내 검색에서 정보를 얻곤 했는데, 정보의 수준이 한정적입니다(제 포스팅의 글 수준도 비슷합니다),

      반면 커피나무를 키우다보면 좀 더 구체적(세부적)인 정보들이 필요한데, 구글 검색을 통해, 구체적인 키워드를 검색하면 도움이 되는 해외 정보들을 많이 찾아볼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동동안녕
    2020.07.21 08:45

    답변 감사합니다!~!

  • 젤라또
    2020.09.10 18:24

    컴터맨님께서 인터넷에 뿌려두신 정보의 씨앗이 숲을 이루었네요. 커피콩을 구했는데 심는 과정에서 컴터맨님의 글이 아주 도움되었습니다. 정말 감사드려요.

    • 2020.09.10 18:49 신고

      덕분에 오래 전 글을 읽으면서 잠시 추억에 잠길 수 있었습니다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