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이즈 전기 릴선 2년 사용기. 수십회 캠핑에서 만족하고 사용 중인 캠핑용 전기 릴선

캠핑의 시작에 필요한 기본 캠핑 용품들?

지난 해 봄, 캠핌을 시작하기로 마음 먹은 뒤 캠핑에 필요한 기본 장비 목록을 뽑고 심사숙고하여 골랐습니다.

 

당시 구입한 것이 텐트(더캠퍼 돔쉘터), 헥사타프와 캠핑의자가 세트로 구성된 버팔로 헥사타프 세트, 티원알파 화로, 충전식 랜턴(스위스 밀리터리 V랜턴2), 물통(코베아 멀티크린백), 에어베드(테스코 에어베드) 그 외에 저렴한 플라스틱 탁자, 야전삽과 돼지꼬리(타프봉에 걸이를 만드는 도구) 등이었습니다.

 

마눌님의 친구 가족들과 함께 두어번의 캠핑을 다녀온 뒤에 뽑은 캠핑장비 목록이라 이 때 구입했던 것 중 밝기가 다소 부족한 충전식 랜턴을 제외하면 대부분 유용하게 사용중인 장비들을 뽑을 수 있었습니다.

기본 캠핑 용품 캠핑장비

이 중 야전삽이나 돼지꼬리와 같이 소소한 것을 제외한 대부분의 캠핑 장비는 사용하면서 느낀 장단점에 대한 리뷰를 올린바 있으니 참조하세요.

캠핑에서 빠지지 않는 장비 - 전기 릴선

사용 중인 캠핑장비 중 어지간한 것들은 대부분 리뷰를 올렸는데, 전기 릴선은 거의 모든 캠핑에 따라가는 필수 캠핑 장비이면서도 아직 따로 언급한적이 없네요.

전기 릴선은 긴 전기선을 감아두었다가 필요할 때 풀어서 사용하는 장비입니다.

캠핑을 하는 사람들은 전기 릴선을 '캠핑용 전기 릴선'이라 부르기도 하지만 사실 캠핑뿐 아니라 전기선을 연장할 필요가 있는 장소에서 다용도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캠핑장에서 전기 릴선이 필요한 이유, 전기 콘센트가 있는 배전반과 텐트를 설치할 사이트의 간격이 제각각이기 때문입니다.

데크마다 배전반이 설치되어 있는 곳도 있는 반면 여러 개의 사이트당 하나의 배전반을 설치해 둔 곳도 있는 등, 캠핑장마다 배전반의 위치가 제각각이라  텐트 가까이 전기를 끌어오려면 전기 릴선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덕분에 제 블로그의 캠핑장 리뷰에서 배전반에 대한 얘기가 거의 빠지지 않고 등장하곤 합니다.

계룡산 동학사 오토캠핑장배전반이 이 정도로 떨어진 곳이라면 상당히 양호한 편

1년 7개월 남짓, 만족하고 사용 중인 세이즈 전기 릴선

어쨌든 친구따라 캠핑을 다녀보니 전기 릴선이 필수 장비라는 것을 알게 되었고 전기 릴선을 검색보면 꽤 다양한 제품들이 나옵니다.

저는 그 중에서 세이즈(Seise) 전기 릴선 중 20m길이의 제품을 구입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저는 20m 길이의 전기 릴선을 구입했는데, 박스 옆면에는 세이즈 전기 릴선에 대한 특징이 언급되어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세이즈 전기 릴선 박스의 다른 옆면에는 제품 규격이 표시되어 있습니다.

과부하차단 장치가 내장되어 있고, 전기접속부는 난연(불이 잘 안붙는) 복합 PP 재질을 사용했다고 적혀 있네요.

그리고 코드릴과 전선, 플러그에 대한 KC 인증 번호가 각각 표시되어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아울러 적용된 전기 코드는 1.5스퀘어, 3선인데, 12월 초/중반 영하의 날씨에 실외에 두고 사용해도 전선의 겉 피복이 딱딱하게 굳는 등의 증상이 없었습니다.

 

특히 눈에 띄는 주의사항으로 전기 릴선을 완전히 감았을 때는 사용합계전력 1000와트(4A 250V) 이하, 완전히 풀었을 때 3000와트(12A 250V) 이하로 연결해 사용하라고 되어 있습니다.

전기 릴선을 감았을 때와 완전히 풀었을 때 차이가 있는데, 감은 상태로 사용할 경우 전선에서 열이 발생하므로 허용 전류에도 차이가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여러가지 종류의 전기 릴선 중에서 세이즈 전기 릴선을 구입한 이유는 두 가지입니다.

바로 콘센트가 4개 달려 있고, 과부하 차단 장치가 내장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시중에 판매되는 릴선 중 대부분은 콘센트가 두 개만 달려 있어 추가 연장선을 사용하여 콘센트를 늘려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 반면 세이즈 전기 릴선은 4개의 콘센트가 달려 있어 꽤 넉넉합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3C 선을 사용하여 콘센트마다 접지 단자가 달려 있으며(빨간 화살표) 차단기가 내장되어 있어 과부하가 걸릴 경우 전원이 자동으로 차단되는데, 용량 큰 전기 장치를 제거하고 빨간 버튼을 누르면 차단기가 초기화 되어 다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릴선 뒷면에는 다시 제품 규격과 정격 용량을 표시한 스티커가 붙어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사실 세이즈 전기 릴선을 처음 박스에서 꺼냈을 때, 플라스틱 하우징의 느낌이 쇼핑몰 사진에서 보는 것과 같이 깔끔하지 않았기에 살짝 실망하기도 했지만, 40여회의 캠핑에서 파손되지 않고 잘 사용중이라 현재는 만족하고 있습니다.

전기 릴선을 사용하는 방법은 무척 간단한데, 전기 릴선 본체를 잡고 전기 선을 잡아 당겨 풀면 됩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전기 릴선에서 전기선을 감았을 때와 풀었을 때 정격 용량이 다르기 때문에 저는 늘 전체 전기선을 푼 상태로 사용하곤 합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세이즈 전기 릴선의 전기선을 모두 푼 뒤에는 필요한 전기기구를 연결해 쓰면 됩니다.

캠핑장의 배전반 위치에 따라 전기 릴선을 텐트 안에 넣고 사용할 때도 있고, 이와 같이 실외에 두고 사용할 때도 있는데 실외에서 사용할 때는 밤 이슬을 맞지 않도록 박스 등으로 덮어주곤 합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전기릴선을 담아 사용할 수 있는 가방을 판매하는 곳도 있는데, 세이즈 전기 릴선 구입 당시 가방을 따로 구입할 생각을 하지 못했기에 폼나는 가방 대신 박스를 덮어 이슬을 피하게 되었습니다.

 

캠핑장에서 사용하는 전기 릴선이다보니 사용한 뒤 전기선에 흙이나 진흙, 물기 등이 묻은 경우가 많습니다.

전기 릴선을 감기 전에 휴지나 걸레를 손에 쥔 상태로 전기선을 잡아당겨 겉에 묻은 이물질을 제거해 주곤 합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전기선에 묻은 이물질을 제거한 뒤에는 다시 전기 릴선의 손잡이를 돌려 감은 뒤 보관하게 됩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의 손잡이가 작아 돌릴 때 살짝 불편하지만 2년 가까이 사용하다보니 이젠 익숙해져서 별다른 불편을 느끼지 못하고 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캠핑용 전기 릴선의 길이, 어느정도가 적당할까?

세이즈 전기 릴선은 10m,, 20m, 30m, 50m 등 다양한 길이의 제품이 있습니다.

사실 이 제품을 구입할 당시 전기 릴선의 길이가 어느정도면 적당할지 상당히 고민을 했습니다.

10m는 너무 짧을 것 같고 50m는 너무 길고(무겁고 비싸고), 20m와 30m 사이에서 고민을 하다가 결국 20m 짜리 전기 릴선을 구입했습니다.

세이즈 전기 릴선 전기코드릴 SEISE-HJR-3C

그리고 2년 동안 40번 남짓한 캠핑을 다니면서 20m 릴선이 부족해 캠핑 사이트의 위치를 바꿔야 했던 곳은 2~3번 정도입니다.

일일이 세어본 것은 아니지만 이런 일은 꽤 난감하여 강렬하게 남는데, 금물산 하늘소 캠핑장과 양평 설매재 자연휴양림 정도가 기억에 남는군요.

40번 남짓한 캠핑 중 2~3번 정도의 빈도니 사실 왠만한 캠핑장에서는 20m 짜리 전기 릴선도 별 문제가 없을 듯 싶습니다.

 

다만 한 두 곳이라지만 전기 릴선의 길이 때문에 사이트의 위치를 다른 곳으로 옮겨야하는 상황은 꽤 큰 일인만큼 제게 새로 전기 릴선을 구입하라면 그래도 좀 더 넉넉한 30m짜리 릴선을 구입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본 리뷰는 제품 제조사, 혹은 판매 업체의 지원을 받지 않고
제품을 직접 구입하여 사용 후 작성한 후기입니다.

 

신고
Posted by 컴터맨
2014.11.30 20:48 캠핑과 여행/캠핑용품 리뷰와 DIY

티스토리 툴바